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ASEAN 외교장관회의 계기 한-뉴질랜드 외교장관회담 개최 결과(7.25)
등록날짜 [ 2016년07월26일 11시09분 ]






 

윤병세 외교장관은 2016 ASEAN 관련 외교장관회의(7.24-26, 라오스 비엔티안) 참석 계기에, 7월 25일 수도 비엔티안에서 「머레이 맥컬리(Murray McCully)」 뉴질랜드 외교통상부 장관과 회담을 갖고, △정무‧경제 등 양국관계 평가, △한반도 문제 등 양국간 주요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였다.

 

양 장관은 한-뉴질랜드 양국이 최적의 동반자로서 오늘날 세계에서 가장 역동적인 성장을 하고 있는 아․태 지역의 안정과 번영에 전략적 이해를 공유하고 있다는데 인식을 같이 하였다.

한국과 뉴질랜드간 무역규모는 1962년 수교 당시 200만불이 채 안되는 수준에서 2015년 25.2억불 규모로 확대

 

특히, 양 장관은 작년 3월 키(Key) 뉴질랜드 총리의 공식방한과 12월 양국간 자유무역협정(FTA) 발효 등을 통해 양국 관계가 지속 발전하고 있음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고위인사 교류를 포함하여 양국 관계의 심화‧발전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윤 장관은 뉴질랜드 정부가 핵실험‧미사일 발사에 대한 신속하고 강력한 규탄 성명을 발표하고, 유엔 안보리 비상임 이사국으로서 안보리결의 채택 및 충실한 이행을 위한 노력을 기울여준데 대해 사의를 표하였다.

이에 맥컬리 장관은 북한 도발에 대해 국제사회의 단호한 의지를 분명히 보여줄 필요가 있다고 하면서, 금번 회의시에도 적극 협력해나가겠다고 하였다.

 

조은희기자

올려 0 내려 0
조은희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동영 “민자사업, 사드처럼 국민동의도 받지 않고 국민 부담만 가중시켜” (2016-07-27 17:32:10)
판교 ICT기업 현장 방문해 세계시장에 도전하는 창업가들이 우리 경제의 희망이라고 격려 (2016-07-26 10:47:5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